삼표그룹, 창립 56주년 앞두고 ‘릴레이 사회공헌’ 전개

삼표그룹, 창립 56주년 앞두고 ‘릴레이 사회공헌’ 전개

지역사회 상생 노력 실천···11월 한 달간 全계열사 참여

 

에스피네이처는 지난 11일 포항시육아종합지원센터에 지역 영유아를 위해 200만원 상당의 장난감을 전달했다. 국만호 에스피네이처 대표이사(왼쪽)와 박정태 포항시육아종합지원센터장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삼표그룹]

삼표그룹은 12월 1일 창립 56주년을 앞두고 ‘30일간의 따뜻한 동행’이라는 슬로건 아래 11월 한 달 동안 전 계열사 임직원이 참여하는 릴레이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릴레이 사회공헌 활동은 창립기념일 의미를 되새기면서 그룹 차원의 지역사회 상생 노력 실천과 봉사를 통한 임직원 소속감 증대를 위해 마련됐다. 이에 삼표그룹 계열사인 에스피네이처는 지난 11일 포항시육아종합지원센터에 지역 영유아를 위해 200만원 상당의 장난감을 전달했다.

에스피네이처가 기부한 장난감은 포항시육아종합지원센터가 운영하는 아이누리장난감도서관에 비치된다. 저소득 가정은 장난감을 무료로 대여할 수 있다. 에스피네이처 임직원들은 새 장난감을 전달한 후 기존에 있던 장난감을 소독하는 봉사활동도 전개했다.

박정태 포항시육아종합지원센터장은 “그동안 센터 자체적으로 장난감을 구입했는데, 외부 기관을 통해 장난감 기부가 이뤄진 것은 센터 개소 이래 처음있는 일”이라며 “아이들을 위해 장난감을 기부해 주신 삼표그룹과 에스피네이처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삼표그룹은 오송, 삼척, 서울 등에서 취약계층을 위한 물품 전달, 독거노인을 위한 미역국 배식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삼표그룹 사회공헌팀은 “그룹 창립기념일을 맞아 임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구성원들이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삼표그룹, 사회공헌, 56주년, 에스피네이처

Comments are closed.